본문 바로가기

해피앨리슨의 서재/지금 읽고 있는 책

[책:아인슈타인 I & II ] 상상의 끝이라도 잡아보자

 

 

 

 

 

 

 

 

 

 

 

 

 

 

 

 

 

 

 

 

아인슈타인 I & II

 

[Imagination is more important than knowledge ]

 

 

상상력이란 생각을 낳는 것이며,

논리와 생각을 평가 하는 것이고, 지식을 추론하게 된다.

지식은 지혜를 통해  태어나고, 지혜는 자유를 허락한다.

 

한푼 지식을 추구하는 것보다 상상의 끝을 잡는 편이 낫지 않을까.

한참 책과 씨름하며, 모든 분야의 책을 섭렵해야만

이 세상의 지식을 모두 터득할 것 같은 유혹의 마지막 손끝에

닿은 것이 아인슈타인이였던 듯 하다.

물리라는 과목에 빠지며 허우적 거리던 학창시절

아인슈타인은 무슨 생각을 했던 것일까를 곰곰생각하며

집어든 것이 이 책이었다.

결국 너무 사실적이고 현실적인 벽을 허무는데는

나 자신의 벽을 깨지 않고는 힘들었지만

수학을 하든 과학을 하든

문학을 하든 공통된 것은

틀에 메이지 않는 자유였다.

 

 

따뜻한 일요일 오후

베이킹을 하던 중 귓가에 들려오는 자연의 소리는

나의 묶여버린 현실을 잠깐 풀어주었고,

해맑게 웃고 있는 아이들은

주입식 교육에 눌려 살았던

내 자신을 놓아 버리게 하였다.

 

 

지식의 높이로

학력의 높이로

등수의 높이로

우리 아이들을 자로 재듯

평가하는 죄를 그만 범해야겠다.

틀에 밖힌 질문에 대한 대답대신

먼 미래를 볼 수 있는 안목을 키워줘야겠다.

 

햇살 맑은 오후 지저귀는 새소리는

내가 그리도 고문스러워 했던

상상력의 한계를 다시금 떠올리게 하며

현실에 안주하는 내게 경종을 울렸다.

 

-HappyAllson